exhibition

Curator

2020 bac 순천아트페어

BAC Suncheon artfair 2020

2020.8.29 -9.6

Jangcheon-dong, Suncheon-si, Jeollanam-do

주최·주관 : 무소속컴퍼니
공동기획 : 무소속연구소, 플레이스막, (주)앨리스
협력 : 헤럴드아트데이옥션
후원 : 문화체육관광부, 예술경영지원센터, 순천시, 순천시도시재생지원센터, 순천시문화도시사무국, 네오룩, 스탠리, 크래프트비어 팔마

Host and Organizer :Musosok company
Curator: Musosoklab, placemak, alley’s
Sponsor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Korea Arts Management Service, Visual Artists Market, Suncheon-si, Suncheon Urban Regeneration Center, Suncheon Culture City, Neolook, Stanley, craftbeer Palma

2020년, becoming a collector는 bac 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여러분을 만났습니다. bac가 태어난 연희동을 떠나 지속가능한 예술과 미술품 시장의 자생적 생태계를 꿈꾸며 새로운 도심 속 예술축제로 거듭나기 위한 도전입니다. 2020년은 생태도시 순천에서 언제나 새로운 예술을 실험하며 대안을 찾아내는 플레이스막, ‘순천다움’의 문화를 고민하며 예술적 시도를 지속하고 있는 사회적 기업 ㈜앨리스가 함께했습니다.

닫힌 공간에서 나와 도심 속 유휴공간을 채우는 예술을 통해 고립된 점을 잇고, 아티스트와 관객이 함께 거리를 걸으며 도시를 연결하는 모습을 상상하며 준비한 순천 아트페어는 전 지구적인 재난상황 속에서 참여 작가와 관람객, 운영진 모두가 안전하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원칙에 벗어나지 않는 엄격한 기준으로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아쉬운 부분을 보완하기 위해 행사 기간 내에 헤럴드 아트데이와의 협업을 통해 온라인 옥션을 운영하여 미술품 소장문화와 판로의 가능성을 확장했습니다. 기꺼이 불편함을 감수하고 서로를 배려하며 순천아트페어를 함께해주신 모든 아티스트와 관람객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더 보기

2020 bac 순천아트페어

In 2020, becoming a collector comes anew under the name of bac. Leaving the home-town of Yeonhui, bac is an adventure to create an ecosystem of sustainable art markets and become an art festival in a new city. The trip begins in 2020 at the ecological city of Suncheon, along with placemak and alley’s who experiment with new forms of art and aim to create a unique culture of Suncheon

Imagining a festival where art connects the isolated spaces in the city out in the open, and where artists and audiences walk the streets together, suncheon artfair 2020 followed strict social distancing regulations in the age of a global pandemic. The empty spaces that arose were filled with the help of herald artday so that art collection could find new routes through online auctions. Thank you, to all the artists and audiences who empathised and participated in the festival throughout the discomforts.